최종편집  2022-12-05 (월) 13:49

부천상공회의소, 2022년 부천지역 설연휴 공장가동현황 및 상여금 지급실태 조사 결과 발표

이철희 기자
기사등록 : 2022-01-27 13:28
- 부천지역 기업체 평균 설연휴기간 휴무일수는 4.6일로 조사되어 작년(4.0일)보다 0.6일 상승
- 올해 설연휴기간 동안 휴무일수는 ‘5일간’ 64.7%, ‘3일간’ 17.6%로 조사
- 금년도 설 상여금 지급 계획은 ‘일정액 지급’ 35.3%, ‘지급하지 않음’ 29.4%, ‘급여의 50% 지급’ 17.6% 순으로 파악

 

(부천상공회의소 전경)

 

부천상공회의소(회장 김종흠)가 부천시에 소재하고 있는 상시근로자 20인 이상 2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평균 설연휴기간 휴무일수는 ‘4.6일’로 작년 ‘4.0일’보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휴무일수 조사에서는 ‘5일’(64.7%)을 실시한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이어서 ‘3일간’(17.6%), ‘4일간’(5.9%), ‘2일간’(5.9%) 순으로 응답했다.


금년도 설 상여금 지급 계획은 ‘일정액 지급’ 응답이 35.3%로 가장 많았으며, ‘지급하지 않음’ 29.4%로 뒤를 이었고, 이어서 ‘급여의 50% 지급’은 17.6%로 순차적으로 나타났다. 기타의견으로 급여의 25%를 지급하거나 상하반기 성과급으로 지급한다는 응답이 조사됐다.


전년도 설 상여금 지급 현황은 ‘일정액 지급’(37.5%), ‘지급하지 않음’(25.0%)으로 나타났다. 전년도에 비해 금년도에 설 상여금을 지급하지 않겠다는 응답의 비율이 높아진 것으로 파악됐다. 


상여금 지급이 어려운 이유에 대한 질문에는 ‘지급규정 없음’과 ‘경영부진’의 응답이 37.5%의 동률로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이어서 ‘연봉제 실시’(12.5%), ‘기타’(12.5%)의 순으로 조사됐다. 기타의견으로 성과급 지급에 따라 상여금을 미지급한다는 응답이 조사됐다.


최근 자금사정에 대한 질문에는 ‘보통’ 응답이 58.9%로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원활’ 과 ‘곤란’ 응답이 17.6%로 파악됐으며, 이어서 ‘매우곤란’ 5.9%로 파악됐다. 설에 필요로 하는 자금을 기업 예산에 어느 정도 확보해 놓았는지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76~100%’가 57.2%로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이어서 ‘26~50%’(21.4%), ‘51~75%’(14.3%) 순으로 조사됐다.


최근 경영상 애로사항에 대한 질문에는 ‘원자재가격상승’(35.0%)이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행정규제’(15.0%), ‘인건비 상승’(15.0%), ‘내수부진’(7.5%), ‘납품단가인하압력’(7.5%), ‘물류비증가’(7.5%), ‘국제경쟁력상실’(5.0%), ‘환율’(2.5%), ‘기타’(5.0%) 순으로 조사됐다. 기타의견으로는 인력채용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의견과 정부정책에 따른 산업 전반 수요 감소가 예상된다는 의견이 조사됐다.


한편, 기업경영애로사항을 묻는 질문에는 ‘인건비 상승에 따른 생산직 직원 채용이 어렵다’, ‘기존 제조업체에 대한 정부지원정책이 필요하다’, ‘새로운 산업정책에 대한 법령 조정 및 규제완화가 필요하다.’, ‘원자재 확보 및 수급 안정화가 필요하다.’는 내용이 조사됐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신흥로 277 (중동) 알프스타워 5층 503호  | 전화 : 032-325-106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411-60-00373 | 대표 : 이철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희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