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05-26 (목) 16:06

경기도, 2022년 유망환경기업 15개사 선정해 3년간 지원

이철희 기자
기사등록 : 2021-12-12 11:09
○ 도내 환경산업 육성을 위해 성장 잠재력이 높은 유망환경기업 15개사 지정
○ 유망환경기업 지정서·현판 수여, 맞춤형 사업비 지원, 경기도 각종 기업지원사업 신청 시 가점 부여 등 혜택 제공
○ 15개사 중 부천시 관내 기업 3개사(센서로닉, 이엘피, 토탈리빙 주식회사) 선정

 

(경기도청사 전경)

 

경기도는 성장가능성이 크고 기술력이 뛰어난 도내 환경기업 15곳을 ‘2022년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으로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은 도내 우수 중소·중견 환경기업 육성을 위해 2014년부터 도입한 제도로, 지난 9월부터 도내 환경기업들의 신청을 받아 기업 비즈니스 전략, 성장가능성, 기술력, 개발실적 등 총 18개 항목에 대해 1차 서류 평가와 현장 실사, 2차 전문가 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2022년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은 총 15개사로, 신규지정은  ▲센서로닉 ▲이엘피토탈리빙 주식회사 ▲㈜퓨리움 ▲㈜애니텍 ▲㈜다원산업 ▲브로윈㈜▲우림바이오㈜ ▲씨제이케이얼라이언스㈜ ▲㈜바이오세라 등 10개사이며, 재지정은 ▲보국엔지니어링㈜ ▲㈜청우씨엔티 ▲크린에어테크㈜ ▲에어코리아㈜ ▲삼구화학공업㈜ 등 5개사다.


선정된 유망환경기업은 내년부터 2024년까지 3년 간 시제품 제작, 특허·인증 취득, 전시회 참가 등에 필요한 비용 연간 최대 500만 원과 경기도와 산하 공공기관이 실시하는 환경 관련 사업 참여 시 우대가점 등 별도 인센티브도 지원받는다.


전기자동차 및 수소충전기 관련 2차 전지 음극재·수소 연료전지 필터를 제조하는 화성시 소재 ㈜씨제이케이얼라이언스 김상욱 대표는 “공장 건립 등 사업 확장에 전력을 다하고 있던 과정에서 이번에 유망환경 중소기업에 지정됐다”며 “기업 이미지가 좋아져 앞으로 대기업과의 협업 등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박성남 도 환경국장은 “약 1만5천여 개사에 달하는 경기도 환경기업은 다양한 기술과 성장잠재력을 보유하고 있지만 대다수가 영세 중소기업으로 성장을 위한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경기도 유망환경기업 지원 사업이 우수 환경기업을 글로벌 강소환경기업으로 성장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이 사업을 통해 2014년부터 올해까지 유망환경기업 96곳에 약 12억여 원의 사업비를 지원, 도내 환경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힘을 보태고 있다.


별첨 : 2022년 경기도 유망환경기업 인센티브(16종) 및 2022년 경기도 유망환경기업 선정 현황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신흥로 277 (중동) 알프스타워 5층 503호  | 전화 : 032-325-106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411-60-00373 | 대표 : 이철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희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