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9-18 (금) 09:32
 
 

부천도시공사, 공유경제 활성화 위한 카셰어링 협약 체결

전용현 기자
기사등록 : 2020-09-14 13:09
소유 차량이 없어도 자유롭게 이동이 가능한 도시기능 구현

 

 

부천도시공사(사장 김동호)는 시민 누구나 필요할 때 차량을 빌려 탈 수 있는‘승용차 공동이용(카셰어링, Car-Sharing) 서비스’를 관내 22개소 공영주차장을 중심으로 9월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카셰어링(Car-Sharing) 서비스’는 시민 누구나 협약사 온라인상에서 회원 가입을 하고 예약하면 지정된 주차장에 배차돼 있는 차량을 예약한 시간만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이를 위해 공사는 ㈜쏘카(SOCAR), ㈜그린카(Green Car)와 차량 62대를 대상으로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한 카셰어링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 국내 최대 카셰어링 업체인 ㈜쏘카(SOCAR)는 경기도내 최초로 부천도시공사와 업무제휴를 맺게 되었다.

공사는 요즘 젊은 층을 중심으로 경험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소유보다 공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며, 카셰어링을 주로 이용하는 2030세대를 타깃으로 새로운 이동 가치 수단의 편리성을 어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초기 22개소 공영주차장을 시작으로 향후 공영주차장 및 부설주차장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며, 운행차량 대수도 62대에서 100대로 증차하여 시민들의 이용 편의성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시민은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 스마트폰, ARS를 이용해 가까운 서비스 주차장에 있는 차량 현황 등을 협약사 홈페이지에서 조회하고 예약할 수 있다.

 * 단, 사전에 각 서비스 회사의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본인확인 및 신용카드 정보 등록, 운전면허증 등록 등으로 회원 가입이 돼 있어야만 이용이 가능하다.   

부천도시공사 김동호 사장은 “부천시민 2.5명당 한 대 꼴로 차를 소유하고 있을 정도로 부천은 자동차 과밀 도시”라며 “자동차를 함께 활용하는 승용차 공동이용 서비스를 통해 개인이 차량을 소유하지 않아도 이동에 불편함이 없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부천시 관계부서와 협력하여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석천로170번길 19, 502호(중동, 부광프라자)  | 전화 : 032-323-343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875-10-01004 | 대표 : 정환철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 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환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환철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