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8-07 (금) 09:02
 
 

부천원미署, 시민들과 함께 중 고등학교 불법촬영 합동점검 실시

전용현 기자
기사등록 : 2020-07-31 10:22

 

 

최근 사회적 물의가 된 중·고등학교 화장실 내 불법촬영 범죄를 사전에 차단하고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7월 29일 시민참여단, 부천원미경찰서, 부천시 여성정책과 등 관련자가 모여 관내 A중·고를 대상으로 화장실 내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 등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 지침을 준수하면서 처음으로 시민참여단이 참여한 가운데, 부천원미경찰서, 부천시 여성정책과 등 관계자 10여명이 모였다.

코로나19 이후 첫 합동 점검으로 학생과 지역주민에게 불법 촬영을 하지 않겠다는 돈룩 캠페인과 더불어 2인 1조로 나누어 탐지기를 활용하여 학교 내 모든 화장실을 돌아다니며 불법 촬영 카메라가 설치되어 있는지를 점검했다.

※ 돈룩 캠페인은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주관으로 디지털성범죄 근절과 카메라 등을 이용한 불법 촬영범죄를 하지 않겠다는 활동

이날 합동 점검에서 참여한 시민경찰단과 원미경찰서 직원들은 “시민과 부천시 유관기관 간의 합동점검을 통해 범죄의 심각성을 인식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며 앞으로 부천시 모든 공중화장실을 점검하여 시민들이 안심하고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석천로170번길 19, 502호(중동, 부광프라자)  | 전화 : 032-323-343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875-10-01004 | 대표 : 정환철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 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환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환철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