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7-13 (월) 12:58
 
 

세종병원, 4회 연속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전용현 기자
기사등록 : 2020-06-29 08:57

 

 

보건복지부 지정 대한민국 유일 심장전문병원인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25일(목)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에서 실시한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 결과 1등급을 받았다. 이로써 2013년, 2014년, 2016년 평가분에 이어 2018년까지 4회 연속 1등급을 받는 쾌거를 달성했다.

심평원은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급성기 뇌졸중 진료에 필요한 여건을 갖췄는지를 평가하고, 국민에게 의료기관 선택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하여 정기적으로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를 시행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2018년 7월부터 12월까지 전국 248개 종합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응급실을 통해 입원한 뇌졸중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세종병원은 ▲전문 인력 구성 여부 ▲뇌영상 검사 실시율(1시간 이내) ▲정맥내 혈전 용해제 투여율(60분 이내) 등 9개의 지표에 대한 평가 결과 종합점수 100점 만점에 100점, 평가등급 1등급을 기록하며, ‘뇌졸중 치료 잘하는 병원’으로 선정됐다.  

2009년에 개소한 세종병원의 뇌혈관센터는 ‘뇌졸중 환자 도착 후 평균 30분 이내에 막힌 혈관을 뚫어주는 혈전용해제 투약’, ‘1시간 이내 뇌혈관 조영술’, ‘2시간 이내 뇌혈관 수술’ 등 뇌졸중 골든타임인 3시간보다 앞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원스톱 시스템을 갖췄다. 아울러 24시간 뇌혈관 전문의가 직접 진료하고 있으며, 6개 진료과(신경외과, 신경과, 응급의학과, 영상의학과, 재활의학과,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의 즉각적인 협진 체계를 기반으로 뇌졸중 환자를 신속하게 치료하고 있다. 

세종병원 이명묵 원장은 “82년 개원 때, 국내 최초로 시행한 365일 24시간 뇌혈관 전문의 상주 시스템을 기반으로 중증 환자, 뇌혈관질환자를 즉각 치료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조기 진단, 즉각 대응, 빠른 회복까지 뇌졸중 환자의 생존율은 물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역시 뇌졸중 적정성 평가 1등급을 받으며, 명실상부 뇌졸중 치료기관의 입지를 다지게 됐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석천로170번길 19, 502호(중동, 부광프라자)  | 전화 : 032-323-343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875-10-01004 | 대표 : 정환철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 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환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환철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