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4-17 (수) 14:01

김복덕 후보, 서영석 후보 무고죄로 29일 경찰 고발 예정

이철희 기자
기사등록 : 2024-03-29 16:17
국민의힘 김복덕 후보 측이 서영석 더불어민주당 부천갑 국회의원 후보를 무고죄로 고발하겠다고 나섰다.  

민주당 서영석 후보 측은 지난 27일 김복덕 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를 겨냥해 “김 후보 측이 3월17일 열린 개소식에 참석한 500여명 가운데 차량을 이용한 이들의 주차요금을 대신 결제한 것으로 보이고,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앞두고 주차요금 200만원을 선결제한 것으로 확인된다” 등의 주장을 적시하며 “개소식 참석자 주차요금 불법대납 의혹에 따른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김복덕 후보를 고발했다”는 내용을 보도자료로 배포했다. 

 

(김복덕 국민의힘 부천시갑 국회의원 후보)

 

이에 김복덕 국민의힘 후보 측은 지난 28일 보도자료를 배포하며 이는 ‘명백한 허위 날조와 과장, 거짓정치 시즌2’라고 주장했다.

김 후보측은 ‘김복덕 후보 측이 주차요금 200만원을 개소식 전 선결제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서영석 후보 측이 주장한 데 대해 “도대체 무엇을 어디서 어떻게 확인했다는 것인지를 밝히라”고 요구했다. 이어 “이는 사무소 인테리어를 맡은 공사용 차량과 외부 지인 등을 위해 주차요금을 선결제한 것에 치졸한 상상력을 뒤집어씌운 전형적 가짜뉴스 공세”라고 주장했다.

또한, ‘김복덕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한 500여명의 사람들 중 차량을 이용한 이들의 주차요금을 김 후보 측이 대신 결제한 것으로 보인다’는 서 후보 측의 주장에 대해서는 “서 후보는 500여명의 사람들 중 차량을 이용한 이들은 몇 명이고, 주차요금 결제는 얼마라는 것인지 명확히 얘기하라”고 촉구했다. 

 

(서영석 더불어민주당 부천시갑 국회의원 후보)

 

이같은 김복덕 후보 측의 주장에 대해 서영석 후보 측의 핵심관계자는 “모든 사실은 경찰 수사과정에서 밝혀질 것이다. 서영석 후보 측이 김 후보를 고발한 내용에는 허위사실도 없을뿐더러 증거도 가지고 있다. 다만 의아한 것은 김 후보 측의 반박 보도자료들을 보면 본인들이 기부행위를 통한 선거법 위반을 했다고 마치 자백하는 듯한 내용으로 반박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 안타까울 뿐이다”라고 김 후보측의 반박을 일축했다. 

김복덕 후보 측 관계자는 “개소식 당일, 차량을 이용한 참석자들에게 김복덕 후보 측이 주차요금을 직접 대납하지는 않았고, 일부 후보의 지인들이 참석자들의 주차요금을 대납하고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즉시 그 같은 행위를 중지시켰다”는 주장을 하고 있다. 

김복덕 후보측은 서영석 후보를 29일 경찰에 무고죄로 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신흥로 277 (중동) 알프스타워 5층 503호  | 전화 : 032-325-106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411-60-00373 | 대표 : 이철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희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