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12-09 (토) 20:11

부천FC1995, 디지털 취약계층을 위한 현장 판매 전용석 운영

이원준 기자
기사등록 : 2023-11-17 15:19
- 모두가 소외되지 않고 함께 즐길 수 있는 경기장
- 역동적인 경기관람 가능한 가변석 중 동선이 편리한 구역 일부 배정
-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인 11월 26일(일) 전남전 시범 운영
부천FC1995(구단주 조용익 부천시장, 이하 부천)가 소외되는 사람 없이 모두 즐길 수 있는 경기장을 위해 나선다.

 

 

부천은 오는 26일(일) 전남전 홈경기에 디지털 취약계층을 위한 현장 판매 전용석을 시범 운영한다. 가변석의 일부 구역을 현장 판매 전용으로 할당해 경기 당일 2시간 전부터 매표소에서 구매 가능하며, 인터파크 온라인 예매 시 해당 좌석은 구매할 수 없다. 

이러한 전용석은 최근 사회 각 분야에서 나타나는 디지털 소외현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고민에서 시작했다. 프로스포츠 역시 전 연령이 모두 즐기는 대표적인 문화콘텐츠로, 디지털 소외현상 문제를 피할 수 없었다. 

 

 

올 시즌 부천의 홈 경기마다 100여명 이상의 어르신 관람객이 꾸준히 방문하고 있는 동시에, 홈경기 며칠 전부터는 예매 날짜와 방법에 대한 유선 문의가 적지 않게 들어오고 있다.

이에 부천FC는 부천시를 대표하는 브랜드이자 문화콘텐츠로서 팬과 시민들의 만족스러운 경기 관람 경험을 위해 현장 판매 전용석을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마지막 39라운드 전남전에서 정규시즌 최종 순위가 결정되는 가운데, 많은 관중이 부천종합운동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부천은 해당 경기에서 현장 판매 전용석을 시범 운영해 현장 반응을 살핀 후, 지속 운영 및 방향 등을 검토할 예정이다.

 

 

부천의 김성남 단장은 이러한 운영에 대해 “스포츠를 즐기는데 있어, 한 사람도 어려움을 겪고 소외받아선 안된다. 부천종합운동장은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곳이다. 모두를 위한 경기 현장을 만들기 위해 부천FC도 계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설명했다. 

부천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관심을 가지고, 누구나 즐길 수 있는 K리그 현장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신흥로 277 (중동) 알프스타워 5층 503호  | 전화 : 032-325-106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411-60-00373 | 대표 : 이철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희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