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12-09 (토) 21:38

부천시의회 ‘광역동 폐지를 위한 정책 연구 모임’ 정책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이원준 기자
기사등록 : 2023-11-01 14:44
부천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광역동 폐지를 위한 정책 연구 모임(대표 곽내경 의원)’은 지난 10월 31일 부천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부천시 일반동 전환에 따른 광역동 소요예산 검토 정책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광역동 폐지를 위한 정책 연구 모임’은 광역동 폐지에 대한 전문가 의견 청취 및 연구 수행을 위해 설립한 의원연구단체로, 지난 5월 일반동 전환에 따른 광역동 소요예산 검토 정책연구용역을 시작했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해당 용역의 성과 및 의견 등을 공유하고자 마련됐으며 부천시의회 안효식 부의장, 연구단체 곽내경 대표의원, 연구단체 소속 이학환 의원, 김건 국민의힘 대표의원, 김미자 의원, 최옥순 의원, 정창곤 의원, 장성철 의원 및 연구용역을 수행하는 (사)한국행정학회 연구원이 참석했다. 

보고회에 앞서 안효식 부의장은 “우리 시는 3개 구청 및 37개 일반동 체제로의 전환을 두 달 앞두고 있다”라며, “이번 연구용역은 일반동에서 광역동으로 전환한 경험을 전문가를 통해 평가해보고, 향후 일반동 전환의 행정변화에 이르기까지의 정책 자료로 활용해볼 수 있다는 점에 의의가 있다”라고 전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주성돈 명지전문대 교수 및 광운대학교 박규동 교수가 광역행정 및 부천시 행정체제 실태와 부천시 광역동 전환에 따른 예산을 분석해 공유했으며, 광역동 전환 시 당초 추산한 비용보다 초과 비용이 발생했다고 보고했다. 

 

 

연구단체 의원들은 “일반동 전환을 앞둔 시점에서 연구용역결과에 대한 기대가 크다”라며 “자료조사의 한계가 있지만 연구가 충실하게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곽내경 대표의원은 “오늘 중간보고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을 반영해 내실 있는 결과물을 도출하고, 실효성 있는 정책제언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중간보고회를 마친 연구모임은 11월 중 최종 보고회를 개최하고 연구활동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신흥로 277 (중동) 알프스타워 5층 503호  | 전화 : 032-325-106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411-60-00373 | 대표 : 이철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희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