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12-09 (토) 19:49

부천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부천둘레길 6구간 48Km 모니터링

이원준 기자
기사등록 : 2023-09-05 18:36
- 부천지속협, 12월 23일까지 매월 2, 4주 토요일 오전 8차례 걸쳐
- 부천둘레길 1-6구간, 환경적·사회적·경제적 측면 고려한 지속가능한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해
- 구체적 항목에 대한 점검으로 우선 실현 가능한 것부터 개선 요구하기로
부천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대표회장 허원배, 공동회장 조용익, 이하 부천지속협)는 그동안 조성후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부천둘레길’에 대해 시민들의 건강걷기코스로 활성화하기 위한 모니터링을 하기로 했다.

 

 

‘부천둘레길’은 시 외곽의 산과 공원, 들판과 하천을 하나의 길로 연결하고 테마길을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힐링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6개 구간 48km에 대해 조성됐다.

‘부천지속협’은 시민과 함께 둘레길 1-6 구간에 대한 모니터링을 통해 환경적, 사회적, 경제적 측면에서 ‘지속가능한 부천둘레길의 활성화’를 도모해 나가는데 역점을 두고 있다.

‘부천지속협’은 이번 테마길 모니터링을 통해 “걷고싶은 무장애 녹색도시 부천”을 위해 도시숲의 생태적 보호와 더불어 유모차와 휠체어가 갈 수 있는 무장애 구간을 늘려 차별받지 않는 시민건강권을 증대하며, 숲 해설과 문화해설 등 둘레길 구간의 생태·역사·문화 자원을 활용한 일자리 창출 등 경제적 가능성도 살펴볼 예정이다. ‘부천둘레길’이 부천시 국제행사, 꽃축제 등과 연계하여 정비된다면 경제적 효과도 증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부천지속협과 함께 떠나는 부천둘레길 48”이라는 이름으로 운영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오는 9월 9일(토) 오전 9시 ‘향토유적 숲길’인 수주문학관을 출발해 고강선사유적공원-능고개-부천박물관(수령고개)을 시작으로 오는 12월 23일 6코스 ‘범박동 순환길’인 목일신 근린공원(동남사거리)-범박터널-함박근린공원-산들역사문화공원-웃고얀근린공원 등 모두 8차례에 걸쳐 실시한다.

한편, 부천지속협은 본격적인 모니터링에 앞서 김주묵 위원이 부천둘레길 2구간 중 「소사대공원~성주산 정상」 구간을 사전 답사했다. ▲생태보존 상태 점검 ▲둘레길 상태 점검 ▲안내판 점검 ▲이정표 점검 ▲쉼터, 휴게시설 점검 ▲체육시설 점검 ▲안전난간 점검 ▲화장실 점검 ▲포토존 점검 ▲흙먼지 털이 시설 점검 ▲대피소 설치 필요성 점검 등 항목을 정하고 점검을 했다. 그는 “총체적으로 둘레길 관리가 안되고 있다”며 “이번 모니터링을 통해 쉽게 개선할 수 있는 것부터 먼저 개선하자”고 했다. 

허원배 부천지속협 대표회장은 “부천둘레길이 이번 모니터링을 통해 개선되어 모든 시민이 함께 휠링하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는 테마코스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부천프라임뉴스(www.bcprimenews.com).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 금지
경기 부천시 신흥로 277 (중동) 알프스타워 5층 503호  | 전화 : 032-325-1066 | 메일 :

사업자등록번호 : 411-60-00373 | 대표 : 이철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2008 | 등록일 : 2018-11-07 | 발행인 및 편집인 : 이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희

부천프라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프라임뉴스.  All Rights reserved.